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세계 孝 중심지 향한 첫 발, 인성교육과 뿌리의식 - 孝 !World

조형물설치문중/유래

경주손씨

  • 작품명

    영명(永鳴)

  • 조각가

    손영준

  • 이미지
  • 작품설명

    현대적인 이미지의 석종은 자신의 뿌리를 되찾게 해 줄 것이며, 좌대는 우리 모두가 하나로 뭉치려는 의지의 표현으로 원형을 띠고 있다. 3개의 POST는 각각 충효(忠孝), 공경(恭敬), 번창(繁昌)을 상징함으로써 과거의 충효사상을 본받아, 현재에 웃어른을 공경하고, 미래로 번창하는 의미를 가진다. 그리고 역동적인 조형과 리듬감을 준108개의 면은 석종소리의 마디마디를 표현한 것이며, POST의 삼각형 구도는 우리에게 안정감을 부여하고 있다. 이에 자손만대 번창하는 문중의 기개는 영원히 울리는 종소리와 함께 하늘 높이 울려 퍼질 것이다.

  • 유래

    ▸ 삼한시대의 진한(辰韓)은 6부촌으로 형성된 국가였는데 이 부족국가가 연맹하여 혁거세를 왕으로 추대하고 국호를 서라벌이라 칭하니 곧 신라의 건국인 것이다. 신라 제3대 유리왕9년(서기32년)에 6부 촌장들에게 성(姓)을 하사하니 그중 무산대수촌장(茂山大樹村長) 구례마(俱禮馬)는 손(孫)씨로 사성(賜姓)되었으므로 여기서 손씨가 시작된 것이다. 손씨의 세계(世系)는 경주(월성)·밀양·평해로 관향을 달리하면서 전국에 흩어져 살고 있으며 모두 구례마를 원조(元祖)로 하고 신라 대효(大孝)이신 순(順)을 중시조(中始祖)로 한다. 그 후 다시 세계(世系)가 전하지 않는 채 아(阿),장(藏),보(甫) 세분이 고려 때 대관(大官)으로 전해올 뿐 경주손씨 족보는 고려 말 1세 경원(敬源), 2세 현검(玄儉) 선조를 비롯하여 조선 초기에 3세 감찰공 등(監察公 登)을 위시하여, 계성군 사성(雞城君 士晟), 계천군 양민공 소(鷄川君 襄敏公 昭), 월성군 경절공 중돈(月城君 景節公 仲暾)은 3대 봉군(三代封君)이요 양대(兩代) 시호(諡號)의 집안으로 이어오는 명문이며 위 군호(君號)는 모두 경주란 뜻이다. 사성(士晟)은 세종 때 집현전 교리로서 한글창제에 참여한 학문과 외교에 명성이 높았고, 소(昭)는 문과에 급제하여 세조 때 이시애 난을 평정하는데 참여한 적개공신(敵愾功臣) 이조참판(吏曹參判)이며, 중돈(仲暾)은 문과에 올라 좌참찬(左參贊)에 이르렀으며 상주목사 재직 시 선정(善政)에 감흠(感欽)한 주민들이 생사당(生祠堂)을 세워 화상(畵像)을 모셔놓고 제사를 지냈고 선정비도 세워 공덕을 기렸다. 또한 청백리로서 우리나라 유학의 학통(學統)을 이어받은 현인(賢人)이다. 전통민속마을로 지정되어 있는 경주시 강동면 양동리에는 경주손씨 대종가가 서기1457년도에 건립되어 현존하고 있다. 대종가는 오랜 세월 전통적인 가통(家統)을 이어가고 있으며 당호를 서백당(書百堂) 또는 송첨(松簷)이라 하며 국가 지정문화재로 되어있다.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공원시설담당 연락처 : 042-288-832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