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세계 孝 중심지 향한 첫 발, 인성교육과 뿌리의식 - 孝 !World

조형물설치문중/유래

무안박씨

  • 작품명

  • 조각가

    박병희

  • 이미지
  • 작품설명

    항상 아름답고 풍요로움을 주는 산과 나무 형태로 무안박씨를 표현하고 그 속에 훌륭한 유래문을 넣어 조상을 섬기고 서로 우애하는 아름다운 무안박씨를 나타냄

  • 유래

    ▸ 무안박씨 관조(貫祖) 국학전주공 진승(進昇) 은 신라54대 경명왕의 여섯째 완산대군 언화(彦華)의 후손이며, 고려 공신으로 무안군(務安君)에 봉해져 무안을 관향으로 삼았다. 2세 좌복야 섬(暹)은 고려 호종공신으로 능연각에 초상화를 걸게 하였다. 7세 문연(文衍)의 자손은 개성파이며, 면성부원군 문오(文晤)는 자손이 한산·장단·지평·함양·개부·노성·무안·군수공·경파·우후공·첨사공·적성·해남·진도·영암·음죽·영해·양주·공주파이고, 호부상서 문정(文正)은 팔만대장경 창제 공신으로 자손은 홍산·당진파이다. 10세 풍정공 의룡(義龍)은 조선 개국공신으로 호·병·형조판서를 거쳐 영중추부사로 단서철권을 받았고, 항양공 원겸(元謙)은 예조참판을 지냈다. 암천공 증(增)은 외조 성삼문의 충절을 경모,노성 암천에 은둔하면서 외손봉사의 유훈을 남겼고 아우 호(壕)도 문과급제 좌참찬에 올라 정간(貞簡)의 시호를 받았다. 애한정 익경(益卿)은 단종복위 화난으로 무안 고절리에 은거하였고 공의증손 제(悌)가 임란의병장으로 무안 함평에서 큰 공을 세웠고, 부인 송씨도 순절 조정에서 정문을 세웠다. 익경의 현손 신(信) 또한 임란 선무공신에 등록되었다. 건암 언준(彦俊)은 무과급제 진주성에서 순절 가선대부 병조참판에 추증되었다. 무령군 상(瑺)은 무과급제 이괄의 난을 평정하여 진무 공신이다. 영암군수공 종정(從貞)의 증손 취죽헌 백응(伯Ꞧ)은 남도 6현에 올라 해촌서원에 배향되었다. 수서공 선장(善長)은 문과급제 문집이 대학교재로 쓰이고 있으며,아들 회이당 한도 문과급제 학문과 덕행으로 당시 사림의 불천지위를 받았다. 무의공 의장(毅長)은 무과급제 임란시 경주성 탈환으로 경주부윤 선무공신에 올랐으며, 아우 목사공 홍장(弘長)도 임란시 일본통신사로 왜를 감복시켜 국위를 선양한 공으로 형과 함께 구봉서원에 부조의 은전을 받았다. 근세에 죽포 기종(淇鍾)은 대과급제 하였고, 송암 두성(斗星)은 한글점자를 창안 맹인사회의 추앙을 받고 있다. 문중을 빛낸 인물 중 충·효·열·시문 등으로 배향된 서원과 사우는 경기묘, 병산서원등 경향 각지 20여 곳과 재각도 40여 곳에 이른다.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공원시설담당 연락처 : 042-288-832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