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세계 孝 중심지 향한 첫 발, 인성교육과 뿌리의식 - 孝 !World

조형물설치문중/유래

동래정씨

  • 작품명

    빛나는 얼

  • 조각가

    석 현

  • 이미지
  • 작품설명

    작품의 형상은 아침 햇살이 세상을 환히 비추며 힘찬 기상으로 떠오르는 중심에 동래정씨가 있고, 과거로부터 현재, 미래에도 자손이 번성하며, 민족 역사의 중심에 있다는 힘찬 기상을 상징화 한 작품이다. 테두리의 부드러운 곡선은 밝은 태양빛처럼 곧으면서도 융화적이며 공평하여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는 동래정문의 온화하고 부드러운 정신을 상징한다.

  • 유래

    ▸ 동래정씨는 신라의 육부촌장(六部村長)으로 사성(賜姓)받은 감문왕 지백호(智白虎)의 원손이고 누대로 동래에 세거(世居)하며 지방호족으로 안일호장(安逸戶長)을 지낸 휘(諱) 회문(繪文)공을 시조로 한다 부산 화지산(華池山)에 설단(設壇)하고 추원사(追遠祠)에 모시어 봉사(奉祀)하고 있다 이곳은 전국 팔대 명당 중 한곳으로 이세조(二世祖) 안일호장 휘 문도(文道)공 묘소가 있으며 묘소 앞 천연기념물(제 168호)인 배롱나무 두그루는 천년의 세월을 상징하고 있다 장남인 삼세(三世) 휘 목(穆)은 고려 문종때 급제하여 상서좌복야(尙書左僕射)로 오랫동안 영직에 계셨으며 시호(諡號)는 문안(文安)이다 복야공의 네 아드님은 모두 등과한 수재이며 삼남 휘 택(澤)은 찬성사이며 후손이 번성하였고 넷째 휘 항(沆)은 고려 숙종 때 예부상서와 한림학사를 지내고 시호를 문안이라 하였으며 아드님 휘 서(敍)는 정과정곡(鄭瓜亭曲)을 읊어 국문학사에 길이 빛나는 고려가요로 이름 높다 후예가 번성하여 더욱 명문(名門)의 기틀을 다져 상신록에 등재 되신분이 열일곱 분이며 영직인 대제학 두분과 호당에 일곱분이 입문하셨고 그 외에도 공신, 판서, 참판은 헤아릴 수 없이 많으며 문과급제자 이백여명등 인재를 배출 하였다 선조님들의 음덕(蔭德)이 아니었다면 어찌 자손이 흥왕(興旺)하였겠는가 오늘날에도 정관계(政官界) 및 사회 각 분야에 기라성 같은 인물이 배출되어 국가 사회에 크게 이바지 하고 있으니 이 모두가 선조님들의 후덕(厚德)이라 생각 한다 지금도 후손들이 설단과 묘소 및 추원사가 있는 화지산을 성지(聖地)로 가꾸면서 향화(香火)를 더욱 성심껏 받들고 율기공근(律己恭謹)을 마음속에 새기면서 조상의 빛난 얼을 되새겨 전통을 이어가고 있다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공원시설담당 연락처 : 042-288-832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