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세계 孝 중심지 향한 첫 발, 인성교육과 뿌리의식 - 孝 !World

조형물설치문중/유래

남양홍씨(선행)

  • 작품명

    비상

  • 조각가

    조보환

  • 이미지
  • 작품설명

    가문의 화평과 단결을 기반으로 자손만대에 풍요와 번영이 가득하길 기원하는 작품으로서, 이 작품의 의미를 돋보이게 하기 위해 상징성이 강한 추상적 이미지의 표현으로 간결하지만 함축적이고 효율적으로 디자인 되어진 작품이다. 중앙의 큰 원형은 선조로부터 지켜온 이 땅을 상징하고, 그로부터 방사형으로 빛처럼 퍼져 나오는 음각은 자손의 비상을 그리고 윗쪽의 양각은 5개파를 상징하고 조상에게서 오는 은총과 영광을 표현하였다.

  • 유래

    남양홍씨는 2개 대계보(二個大系譜)로 나뉘어지는데, 본 토홍계는 경기 남양에 세거(世居)한 사족(士族)의 후예(後裔)로 고려조 금오위위별장동정 홍선행(洪先幸)을 시조로 하여 세대(世代)를 이어오고 있다.
    남양홍씨는 고려말 공조전서를 역임한 덕의(德義)와 조선조초에 호조참판을 지낸 자경(子儆)을 필두로, 관찰사를 지낸 익생(益生), 좌수사를 지낸 귀해(貴海), 주부공을 역임한 귀호(貴湖), 대호군을 역임한 귀연(貴演)과, 귀해의 아들 형(泂). 식(湜). 한(瀚)이 문과에 연벽(聯壁)하여 형은 부제학, 식은 좌승지, 한은 이조참의가 되어 가문을 빛냈으나, 연산 갑자·무오사화에 화(禍)를 입고 가장문적(家藏文籍)이 모두 소실되었다. 귀연의 아들 숙(淑)은 정난공신에 책록되고 당원군에 봉작, 의정부 좌찬성 역임 후 시호는 장민(莊敏)이다.
    형의 아들 언필(彦弼)은 영의정을 역임, 시(詩). 서(書). 화(畵)에 뛰어났으며 사궤장(賜几杖)하고 시호는 문희(文僖)이다. 아들 섬(暹)은 문과 장원하여 선호당(選湖堂)·입기사(入耆社)하고 영의정을 3회에 걸쳐 역임하고, 청백리에 녹선, 시호는 경헌(景憲)이다. 담(曇)은 5개조(五個曹)의 판서를 지내고 의정부 좌참찬 역임 후 청백리에 녹선, 시호는 정효(貞孝)이다.
    홍주목사로 이몽학의 난 평정에 공을 세워 청난일등공신에 책록, 영원군에 봉작된 가신(可臣)은 형조판서를 역임, 시호는 문장(文莊)이다.
    조선조에서 문과 급제자 123명, 시호 받은자 13명, 봉작위자 12명, 청백리 3명을 배출했다.
    학사공 익한(翼漢)은 장원급제하고 병자호란 당시 척화를 주장, 청나라에 잡혀가 순절한 충신열사이다. 가신의 손자 우량(宇亮)은 수군절도사를 역임 후 청백리에 녹선되고, 대용(大容)은 음양오행설을 부정하고 기화설을 주장한 실학의 선구자이며, 항일투사 사구(思九)는 을미사변시 의병에 가담하여 일본군과 격전 중 장열하게 전사하여 항일열사로 추앙을 받고, 봉선화 작곡자인 난파(蘭坡) 영후(永厚)는 현대음악의 선구자이고, 6.25 동란시 해군의 영웅 대선(大善)은 황해도 순위도에서 피난민 840명을 구하고 장렬히 산화, 이를 기리고자 유도탄고속함을 제작 『홍대선함』으로 명명 진수하여 현 해군의 사표(師表)가 되어 빛나고 있다.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공원시설담당 연락처 : 042-582-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