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세계 孝 중심지 향한 첫 발, 인성교육과 뿌리의식 - 孝 !World

조형물설치문중/유래

의령옥씨

  • 작품명

    우주(宇宙)의 광채(光彩)

  • 조각가

    신동수

  • 이미지
  • 작품설명

    상부의 둥근 구슬(玉)은 무한한 우주의 광채를 상징하며 씨족의 무궁한 번성과 발전을 뜻한다. 가운데의 황금마크는 옥 씨의 문장(紋章)으로 우리 종족이 한 핏줄 한 뿌리에서 여섯 종파로 번져 나갔음을 뜻하고 여섯 종파가 손잡고 하나라 뭉쳐 번영을 이루어 나간다는 의미이다. 전체의 형상은 용이 여의주를 물고 승천하는 기상으로 종족의 번영과 행운을 기원하는 의미이다.

  • 유래

    의령 옥씨의 시조 옥진서(玉眞瑞)는 당나라 사람으로 서기
    635년, 사학(四學)의 유생들을 가르치기 위한 교수의 임무를 띠고 고구려에 파견되어온 정관8학사(貞觀八學士)의 한 분이시다.
    그 후 고구려와 신라 조에서 국학교수를 역임하며 생도(生徒)들을 가르치셨는데 시서예약.충효제가(詩書禮樂.忠孝齊家)의 도(道)를 펼쳐 그 덕화(德化/덕행의 가르침)가 널리 미쳤으므로 나라에서 그 공을 가상(嘉尙)히 여겨 의춘군(宜春君/의춘은 의령의 옛 지명)에 봉(封)하시고 돌아가신 후에 문혜(文惠)의 시호(諡號)를 내리시니 이 분이 우리나라에서 옥 씨의 관향(貫鄕/本)을 얻은 시조(始祖)이시다.
    이로써 의령(宜寧)은 우리 옥 씨의 본관(本貫)이 되었다. 그러나 오랜 세월 계보(系譜) 기록의 실전(失傳)으로 지금의 계보는 호적상 확인된바 고려 명종(明宗) 원년에 태어나 창정(倉正)의 벼슬을 한 은종(恩宗)을 중시조로 하고 있으며, 이후 8세조에 이르러 별시위공파·감사공파·학생공파·교리공파·학사공파·평장사공파의 6개 종파로 나뉘어졌다.
    처음 영남을 중심으로 살아오던 후손들은 차츰 평안도 황해도 지역에도 옮겨 살았으며 오랜 세월과 함께 지금은 전국 각지로 흩어져 살게 되어 오늘에 이른 것이다.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공원시설담당 연락처 : 042-582-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