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조형물설치문중/유래

장수황씨

  • 작품명

    청백리(淸白吏)

  • 조각가

    황혜진

  • 이미지
  • 작품설명

    자자손손 장수황씨는 세상이 귀감이 되는 성씨로 번성해 나가는 대종회가 되기를 염원하는 의미로 표현하였다. 작품의 주재료는 마천석, 상주석, 황등석, 오석으로 석재의 색채를 활용한 조형물이다. 청백리 작품은 장수황씨의 선조인 황희정승의 초상조각을 세워 후손들에게 본이 되도록 하고자 계획한다. 하단부의 원형 기단은 장수황씨의 유래와 작품제작을 위해 공헌하신 후손들의 이름을 기록하는 공간으로 제작될 것이다.

  • 유래

    장수황씨(長水黃氏)의 시조(始祖)는 신라 말 경순왕(敬順王)의 부마(駙馬)이시며 시중(侍中)이셨던 황경(黃瓊)공이다. 그 후손 황공유(黃公有)공은 고려 명종(明宗)때에 전중감(殿中監) 벼슬을 지내시다가 선대의 고향인 장수(長水)로 귀향하셨다가 남원으로 이주하여 현 광한루터에 세거(世居)하셨다. 그후 태학생(太學生)으로 학문에 뛰어나 일재(逸齋) 황감평(黃鑑平)공의 증손인 황석부(黃石富)공께서 장수황씨 중시조(中始祖)이시며 공의 증손이 청사에 길이 남을 방촌(厖村) 황희(黃喜) 정승이시다. 황희 정승은 90평생에 70여 년을 관직에 계시면서 조선조 개국 이래 세종조에 이르기까지 4대 임금을 모시고 육조판서를 두루 역임하셨으며, 정승으로 24년 중 영의정으로 18년간 재임하시면서 조선왕조의 기틀을 확립하고 세종대에 태평성대를 이루게 한 우리 역사상 가장 훌륭한 정승으로 세종묘정에 배향되셨고, 청백리로 추앙받고 있다.
    황희 정승은 세 아드님을 두셨는데 첫째 치신(致身) 둘째 보신(保身) 셋째 수신(守身)이며 셋째 분은 아버지에 이어 영의정에 올라 가문의 영예를 이어갔다. 조선조 중엽에는 중종반정에 참여 정국공신으로 장산군에 책봉되신 정의공(貞懿公) 황탄(黃坦), 정국공신 장원군에 봉해진 소양공(昭襄公), 황맹헌(黃孟獻), 임진왜란 직전 일본 통신사 정사로 적정을 정확하게 보고한 송당(松堂) 황윤길(黃允吉)공, 임진왜란 때 충청도병마절도사로 진주성 싸움에서 장렬하게 전사한 무민공(武愍公) 황진(黃進)장군, 광국공신 장계부원군 대제학 문정공(文貞公) 황정욱(黃廷彧), 등이 일족의 명예에 빛을 더 하셨다. 한말 매천야록을 집필 중 한일합병의 국치를 통분하다가 음독 자결한 우국지사이며 유학자인 매천(梅泉) 황현(黃玹)공 등이 근대의 대표적인 인물이시다.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공원시설담당 연락처 : 042-582-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