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조형물설치문중/유래

광산탁씨

  • 작품명

    빛과 화합(和合)

  • 조각가

    탁 연 하 (한국조각가협회 회원,31세)

  • 이미지
  • 작품설명

    어두운 세상을 밝게 한 빛은 우리 인류(人類)의 삶의 시작이며 생명(生命)이요, 구원(救援)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므로 이 영원불멸(永遠不滅)의 공명(빛)이야말로온세상의 최고의 자산(資産)이라고 믿는다. 따라서 본 조형물은 활활타오르는 두개의 핵(核·빛=횃불)이 하나로 매듭지어져 우리 문중의 화합(和合),발전(發展)은 물론, 국가(國家)와 민족(民族)의 화합과 무궁한 번영(繁榮)을 염원(念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 유래

    고려선종조(1084∼1094)대에 높은 덕망과 학식으로 한림학사와 태사의 벼슬에 오르신 광산군지엽(之葉公, 호 學圃, 시호 文成)을 시조로 모신 광산탁씨는 명문세족으로 대를 이어 번영하였으며 충해왕조대에 예의 판서와 간의 대부를 지내신 8세 광무(光茂, 호 景濂, 시호 文正:1330∼1410)조와 조선조 세종조대에 대광보국숭록대 부 의정부좌참찬겸 찬성사로 계실 때 세종대왕에게 조정에서 시금한 일로 「성을 튼튼하게 하는것도 중요하지만 임금의 마음을 바르게 함이 최우선」이라고 간한 9세 신(愼, 호 竹亭, 시호文貞:1367∼1426) 조대에 이르러 가문의 광휘는 절정에 달했으며 두 어른께서는 학문적으로 높이 추앙받아 안동군 길안면 세덕사에 제향되셨다.
    병란평정에 공이 크셨던 15세 순창(順昌, 호 松菴:1495∼1594)조께서는 가선대부 훈련대장으로 추서되셨고 17세 상(祥: 1544∼1597)조께서는 임란(선조25년:1592)에 창의군으로 참전, 권율장군을 도와 왜적과 분적했으며 정유재란시 크게 전승을 거두고 전사하신 충절로 1633년 조봉대부 호조좌랑으로 증직되셨으며 그의 아들 율(1563∼1597)조께서는 전사하신 부친의 시신을 수습코자 진중에서 적과 싸우다가 순절하니 효자로 명정되셨다. 또한 19세 연(鍊)조께서도 이순신장군을 보좌해 아우 석(錫)-원(鋺)조와 함께 의병을 모아 왜적과 수차례 싸워 공을 세우고 당항포 해전에서 순절하셨다. 「만고에 이 탁씨요, 만고에 이 광산이라. 근세에 이르기까지 전세를 빛내고 후세를 여는 도가 이보다 더함이 그 어느 가문에 있겠는가?」이는 광산탁씨 가문에 대한 한 학자의 평이지만 우리 광산 탁씨 모두의 긍지이기도 하다.

    서기1997년9월
    광 산 탁 씨 대 종 회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공원시설담당 연락처 : 042-582-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