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세계 孝 중심지 향한 첫 발, 인성교육과 뿌리의식 - 孝 !World

성씨유래검색

  • 성씨

    망절(網切)

    문중

  • 유래

    우리나라 망절씨는 2000년 조사에서 10명이었다.망절씨(網切氏)는 일본의 성씨(姓氏)로 1971년에 귀화한 망절일랑(網切一郞)씨가 시조라고 한다.기록에 의하면, 경상남도 양산시 내송리에서 버섯을 재배한다는 망절일랑씨는 한국에서 태어났기에 한국인으로 살아왔다.그는 1942년 경남 김해에서 일본인 경찰(경무과장)의 8대 독자로 출생하였다고 한다.1945년 8.15광복으로 가택연금 중이던 부모가 이웃에 놀러간 네살바기 아이를 챙길 틈도 없이 강제송환 당하면서, 그는 고아가 되었다고 한다.그후 이웃 양모씨의 보살핌을 받았고, 호적에는 "양일랑"이란 이름으로 올랐으며, 1968년 군에 입대하였다가,1970년 가고시마 현에 살고 있던 부친과 상봉하고, 일본국적을 회복하였지만 이듬해에 곧바로 한국으로 귀화하였다고 한다.망절씨는 1972년 양산군 내송리 야산을 임대하여 버섯을 재배하기 시작 1994년 국내 처음으로 새송이 재배에 성공하였다.그 후 2004년에는 수삼보다 사포닌 성분이 40%나 더 함유된 "홍삼새송이"를 개발해 특허를 따냈다. 1994년에는 마을의 20여가구의 내송리 전체를 버섯마을로 탈바꿈시켜, 그 공로를 인정받아 1999년에는 "신지식인"상, 2001년에는 새농민상.대통령상 등 10여차례의 상을 받았다.망절씨는 매년 한차례씩 양산시와 가고시마현 농민간 교환 홈스테이를 이어오는 등 민간외교에도 앞장서고 있다. 망절씨는 부인 정순남씨와의 사이에 2남2녀를 두었고, 장남 망절용, 차남 망절웅씨 등 10여명의 인구가 국내에 거주하고 있다. <김진우(한국성씨연구소장)의 "한국인의 역사"에서 발췌>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뿌리공원담당 연락처 : 042-581-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