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성씨유래검색

  • 성씨

    박(朴)

    문중

    박(朴)

  • 유래

    고성박씨(固城朴氏)는 신라 제54대 경명왕(景明王)의 넷째아들 죽성대군(竹城大君) 박언립(朴彦立)의 11세손인 박서(朴犀)를 1세조(중흥시조)로 받들고 있다. 문헌(文獻)에 의하면 박서(朴犀)는 1231년(고려 고종 18) 8월, 서북면병마사(西北面兵馬使:양계지역의 병마를 지휘하던 3품직으로 임금이 친히 부월(斧鉞)을 주어 부진(赴鎭)케 하였음)로 있을때, 몽고 장수 살리타이(撒禮塔)가 쳐들어와 철주(鐵州)를 함락하고, 이어 귀주(龜州)를 공격하자,김중온(金仲溫:삭주분도장군).김경손(金慶孫:정주분도장군) 등과 함께 귀주 성(城)을 사수(死守)하여 1개월간의 격전 끝에 이를 물리쳤다. 귀주에서 물러난 몽고군이 개성(開城)을 먼저 함락하고, 고종(高宗)의 항복을 받은 후 군세를 가다듬어 귀로에 다시 귀주를 공격하자, 이를 대파하여 몽고군의 간담을 서늘하게 했다. 이때 왕명(王命)으로 지병마사(知兵馬使:고려때 병마사 다음가는 벼슬로 동북면과 서북면에둔 3품무관직으로 옥대를 띠고 보라빛 옷깃을 단 관복을 입게 하였으며,임금이 친히 부월을 줌)최임수(崔林壽)와 감찰어사(監察御史:고려때 종6품 대관(臺官),즉 사헌대의 관리란 의미로 지금의 감사실 및 일종의 정부 내의 검찰,경찰의 임무와 유사하며 검사급의 관직으로 관리의 감찰했음) 민희(閔曦) 등이 와서 항복할 것을 권유하자,끝내 거부하다가 왕명을 어기지 못해 항복하지 않고 성문만 열어주자,일찍 항복하지 않고 어명(御命)을 거역했다고 죽주(竹州)로 귀향하였다.그후 박서의 현손(玄孫:고손자) 박혁충(朴奕忠)이 고려조에서 이조전서(吏曹典書:정3품장관)와 한림원시강(翰林院侍講).태자첨사(太子詹事동궁의 3품)를 지냈고, 박서의 행장(行狀)과 사적(事蹟)을 갖추어 조정에 제출하여, 그 공적이 높이 평가되자 박서가 평장사(平章事정2품부총리)에 추증되고 철성백(鐵城伯)에 추봉되었으며, 박혁충에게도 철성(鐵城)을 세습(世襲)하게 하여 부원군(府院君)에 봉하자,후손들이 박서(朴犀)를 1세조(중흥시조)로 하여 세계(世系)를 잇게 되었다. 그러나 죽산박씨족보(竹山朴氏族譜)에 의하면 박서의 아들로 한림학사(翰林學士문신중에서 뽑힌 뛰어난 학자들로 왕의 측근에서 제찬(制撰).사명(詞命)의 일에 종사하거나 왕에게 경서(經書)를 강론하는 일을 맡아본 종2품에서 종4품)와 지태자첨사(知太子詹事동궁에 속한 정3품)를 지낸 박실(朴實)로부터 고성박씨(固城朴氏)가 분적(分籍)된 것으로 기록되어 있고,1839년(헌종5) 조정에 정문(呈文)하여 윤허(允許) 되어,다시 죽산박씨로 복구되었다고 하며, 원본(原本)이 경남 남해군 이동면 무림리(二東面茂林里) 박태민(朴太玟)씨 종가(宗家)에 보존되어 있다고 한다. 고성박씨의 관향인 고성(固城)은 현재의 경상남도 고성지역이다.고성박씨는 조선시대에 문과(文科:대과)에 3명,무과(武科:무관을 뽑던 과거로 시험은 무예와 병서로 3년마다 실시되었으며 초시.복시.전시의 3단계 였음)에 5명, 사마시(司馬試:생원.진사를 뽑던 시험)에 8명 등 16명의 과거 급제자를 배출하였다.인구조사에서 고성박씨는 1985년에는 1,004가구 4,428명이었고, 2000년에는 1,242가구 3,911명이었다. <김진우(한국성씨연구소장)의 "한국인의 역사"에서 발췌>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뿌리공원담당 연락처 : 042-581-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