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성씨유래검색

  • 성씨

    손(孫)

    문중

    손(孫)

  • 유래

    비안손씨(比安孫氏,병산손씨)는 서라벌(徐羅伐) 6부촌장(六部村長) 구례마(俱禮馬)의 후손(後孫)으로 전하며 시조는 고려때 절도사(節度使고려시대에는 995년(성종14)지방행정구역을 12주(州)로 나누고 주(州)장관으로 절도사를 두었고,조선때는 병마절도사는 종2품,수군절도사는 정3품)를 지낸 손을구(孫乙口)로 보첩(譜牒)에 기록되어 있다. 병산손씨세보(屛山孫氏世譜)에 의하면 그는 고려 때 약관(弱冠)으로 무과(武科)에 급제하여 북변(北邊)에 침입한 외적(外賊)을 토벌(討伐)하는 데 훈공을 세워 크게 무명(武名)을 떨쳤다고 한다. 그러나 병란(兵亂)으로 인하여 상계(上系)의 문헌이 실전(失傳대대로 이어온 사적이나 묘지를 알수없게 됨)되어 조선 세조 때 무과에 급제하여 도총관(都摠管:오위도총부의 정2품)을 지내고 비안(比安)의 도락촌(道樂村)에 정착세거한 손안무(孫安懋)를 1세조(一世祖)로 하여 본관(本貫)을 비안(比安)으로 하게 되었다. 그 후 비안손씨는 도총관 손안무의 아들 3형제가 모두 현달(顯達)하여 가문의 기틀을 다지기 시작했다. 조선 세조 때 통훈대부(通訓大夫정3품당하관)로 평시서령(平市署令)을 지낸 손상(孫庠)은 목민관(牧民官:수령)으로 있을 때 선정(善政)을 베풀었고 병조참판(兵曹參判:종2품국방차관)에 추증되었으며, 대사성(大司成성균관의 정3품)을 지낸 1세조 손안무의 손자 손식(孫湜)과 문과(文科:대과)에 급제하고 도사(都事:관찰사나 목사의 지휘받아 지방관을 규찰하던 종5품)를 역임한 손조 형제가 유명했다.음관(蔭官공신 및 고위관원의 자제로서 음직이 제수된 사람을 말하는데 20세이상된 자를 매년 정월 간단한 특별시험으로 제수하였기 때문에 과거(科擧)에 따라 출사(出仕)하는 문.무관과 구별되었다. 이들은 8.9품 품관(品官)과 녹사(錄事)로 초임(初任)되어 대부분 5품 이상으로 진급되었으나 하위품관으로 있다가 과거를 통하여 문·무관으로 진출, 출세의 길을 밟는 음관도 있었다. 조선시대에는 일단 음관에 제수되면 여러 대에 걸쳐 자손에게 음관직을 전수할 수가 있었음)으로 부사직(副司直:오위에 속한 종5품 무관직이며 태종때는 섭사직이라 함)에 올랐던 손승렬(孫承烈)의 아들 손절은 기자전참봉(箕子殿參奉종9품)을 지냈으며, 손승렬의 증손 손윤업(孫胤業)은 일찍이 고응경(高應擎)의 문하(門下)에서 학문을 닦고 1612년(광해군4) 사마시(司馬試:생원.진살르 뽑던과거)에 합격하여 서애(西厓) 류성룡(柳成龍)의 문하생인 우복(愚伏)정경세(鄭經世),창석(蒼石)이준(李埈)등과 함께 도의(道義)를 교류하며 예학(禮學)을 강론(講論)하여 크게 문명(文名)을 떨쳤다.손윤업의 둘째아들 손계창(孫啓昌)이 봉렬대부(奉烈大夫:정4품문관품계)로 통례원상례(通禮院相禮조선때 통례문을 고친 예절과 의식에 관한 일을 본 관청이며 상례는 종3품)에, 셋째 손이창(孫以昌)은 통정대부(通政大夫:정3품당상관품계)로 호조참의(戶曹參議정3품차관보)에 각각 추증되어 가세(家勢)를 일으켰다. 그 외 손극창의 현손(玄孫:고손자) 손익진(孫翼振)의 아들 손흥조(孫興祖)가 순조때 정시문과(庭試文科:대궐안에서 보던 과거)에 급제한 후 승문원 부정자(承文院副正字:외교문서 검토,서적 교정 등을 맡아보던 종9품)와 사간원정언(司諫院正言봉박과 간쟁을 담당한 정6품)에 이르러 벼슬을 사임하고 고향으로 돌아와 입재(立齋)정종로(鄭宗魯),귀와(龜窩)김굉(金宏)등과 더불어 예학(禮學)을 강론(講論)하며 여생을 보냈고, 통덕랑(通德郞:정5품품계) 손덕항(孫德恒)은 효행으로 이름을 떨쳐 가문을 더욱 빛냈다. 비안손씨는 조선시대에 문과(文科:문관을 뽑던과거)에 1명,사마시(司馬試:생원.진사를 뽑던 과거)에 2명등의 급제자가 있다. 비안(比安)은 경상북도 의성군 비안면 일대의 옛 지명으로 비옥(比屋)과 안정(安貞) 2개현을 합한 지명이다. 1018년(고려 현종 9)에 안정현으로 개칭하여 비옥현과 더불어 상주목(尙州牧)의 관할이 되었다. 1421년(세종 3)에 안정현과 합하여 안비현(安比縣)으로 이름을 바꾸었다가 1423년에 두 현을 합해서 비안현(比安縣)이라 하였다. 병산(幷山)이라는 별호가 있었다. 1914년에 비안군은 폐지되고 의성군 비안면(比安面)으로 편입되었다. 인구조사에 의하면 비안손씨는1985년에는 총 134가구 593명,2000년에는 총 132가구 423명이었다. <김진우(한국성씨연구소장)의 "한국인의 역사"에서 발췌>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뿌리공원담당 연락처 : 042-581-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