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성씨유래검색

  • 성씨

    송(宋)

    문중

    송(宋)

  • 유래

    연안(延安)은 황해도에 있는 고장으로, 고려때는 염주.온주등으로 고쳐 불렀고,충선왕때 연안부로 고쳤다. 1895년 군이 되었으며,1914년 배천군과 합하여 연백군이 되었다. 연안송씨(延安宋氏)의 시조 송한(宋罕)은 고려 고종때 호장(戶長:고을아전의 맨 윗자리)을 지내며 나라에 공을 세워 염주군에 봉해졌다. 그리하여 후손들은 그를 시조로 받들고, 봉군지(封君地)인 염주가 연안으로 개칭됨에 따라 그 곳을 관향지로 삼게 되었다. 그후 송한의 손자 송흥(宋興)이 고려 말기에 주요 관직을 거치면서, 어지러운 정국 수습에 많은 공적을 쌓았으며 벼슬이 직제학(直提學예문관.보문각의 정4품)을 거쳐,지제고(知制誥:왕의 조서(詔書)나 교서(敎書)의 글을 기초하여 바치는 한림원.보문각 관원이 겸임)에 이르러,연안백(延安伯)에 봉해졌고,그의 아들 송윤서(宋允庶)는 충숙왕 때 보승중랑장(保勝中郞將:정5품)을 거쳐, 충목왕때 평장사(平章事정2품부총리)로 오원군(五原君)에 봉해져서 가세를 크게 일으켰다. 한편 오원군 송윤서의 둘째 아들인 송전실(宋田實)은 공민왕조에서 중랑장(中郞將정5품)과 군수(郡守:종4품)등 주요 관직을 역임했으나, 조선이 개국되자 불사이군(不事二君:한사람이 두임금을 섬기지 아니함)의 충절로 두문동으로 은거하여 절의를 지켰으며,그의 아들 송의강(宋義剛)은 태종때 곡산부사(谷山府使정3품수령)로 나가 선정을 베풀었다. 특히 조선조에는 병조정랑(兵曹正郞정5품 전랑) 송인(宋麟:부사 송강의 아들)과 그의 순자 송순(宋純:수군절제사 역임)이 유명했으며, 직장(直長:종7품) 송세우(宋世遇)의 아들 송대립(宋大立)은 부제학(副提學:홍문관의 정3품)을 역임하고,그의 아들 4형제 대에서 송정기(宋廷琦)를 파조로 하는 형참의공파(刑參議公派), 정필(廷弼)을 파조로 하는 예참의공파(禮參議公派),정수를 파조로 하는 병참의공파(兵參議公派), 정광(廷光)을 파조로 하는 호참의공파(戶參議公派)등 크게 네 파로 갈라져서 연안 송씨의 4대산맥을 이루었다. 인구조사에 의하면 연안송씨는1985년에는 총 86가구 378명,2000년에는 총 129가구 442명이었다. <김진우(한국성씨연구소장)의 "한국인의 역사"에서 발췌>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뿌리공원담당 연락처 : 042-581-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