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성씨유래검색

  • 성씨

    제(諸)

    문중

    제(諸)

  • 유래

    역사와 전통의 뿌리깊은 명문 제갈공명의 후손 성씨칠원(漆原)은 경상남도 함안군에 위치했던 지명으로, 고려초에 칠원(漆原)으로 고쳤고 1018년(헌종 9)김해에 속하게 하였다.조선시대에는 선조때 창원(昌原)에 속하였다가 광해군때 현(縣)이 되었고, 1895년(고종32) 군으로 승격하였으며 함안군(咸安郡)에 병합되었다.칠원제씨세보(漆原諸氏世譜)에 따르면, 칠원 제씨(漆原諸氏)의 원조(遠祖)는 제갈영(諸葛孀)으로 그의 34세손 제갈홍(諸葛泓)과 제갈형의 형제대(代)에서 복성(復姓)을 각각 한 자씩 나누어 쓰기로 하여 형(兄)인 제홍(諸泓)은 제씨(諸氏)로 낭야군에 봉해졌으며,아우 형(瀅)은 갈씨(葛氏)로 남양군(南陽君)에 봉해져 제씨(諸氏)와 갈씨(葛氏)로 분종(分宗)되었다.그 후 낭야군 제홍(諸泓)의 9세손 제문유(諸文儒)가 고려 충선왕이 토번(吐蕃)으로 유배될 때 호종(扈從:왕가를 모시고 따르던 일)한 공으로 벽상일등공신(壁上一等功臣:공신당의 동.서 벽에 초상이 그려진 공신)에 책록되어 평장사(平章事:고려때 중서문하성의 정2품 부총리)에 올랐고 구산부원군(龜山府院君)에 봉(封)해졌으므로,본관을 칠원(漆原)으로 하여 세계(世系)를 이어 오면서 제씨가문의 번성을 누렸다. <김진우(한국성씨연구소장)의 "한국인의 역사"에서 발췌>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뿌리공원담당 연락처 : 042-581-44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