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성씨유래검색

  • 성씨

    최(崔)

    문중

    최(崔)

  • 유래

    소헌왕후 세조 예종 덕종의 어진(御眞)을 그린 화가 최경의탐진최씨 시조 최사전(崔思全,시호는 장경)은 해주최씨 시조 최온의 증손이다.그는 고려 예종의 내의(內醫:내의원,대궐안에서 소용되는 의약을 맡던 관청의 의관)로서 1126년(고려 인종 4년) 권신 이자겸이 궁궐을 범하고 권세를 부리자 인종과 협의하여 이자겸의 심복 탁준경(拓俊京)을 설득하여 권신 이자겸을 제거케 하였다. 그 공(功)으로 병부상서(兵部尙書:정3품 국방장관)에 올라 추충위사공신(推忠衛社功臣)이 되었다.이어 문하시랑평장사(門下侍郞平章事:고려 내사문하성,중서문하성의 정2품 부총리)에 이르러 탐진백(耽津伯:탐진은 강진의 옛 이름)에 봉해졌으며 1147년(의종 1) 인종묘정에 배향되었다.그래서 후손들이 본관을 탐진으로 하였으나 두 아들 최변(崔弁).최효인(崔孝仁) 이하는 여러차례의 병화로 인하여 고증과 문헌이 실전되어 계통을 밝힐 수 없어 최사전(崔思全)을 시조로 받들고 후손 중 최응규(崔應奎),최준랑(崔俊良),최효노(崔孝老),최총(崔聰),최윤덕(崔允德),최홍건(崔弘建),최유각(崔有恪),최맹상,최해(崔海),최제노(崔悌老),최심충(崔深忠),최계(崔啓),최승태(崔昇泰),최장보(崔章甫) 등 세거지의 이름을 딴 각파의 중시조를 1세조로 하여 대를 잇고 있다.시조의 묘는 전남 강진군 군동면 나천리에 있으며 향사일(제사일)은 10월 15일이다.탐진최씨는 고려시대에 상락원직장(尙樂院直長:종7품)을 지낸 최철(崔哲)을 비롯하여 이부상서(吏部尙書:정3품 장관)를 지낸 최승(崔弁) 중서령(中書令:중서문하성의 종1품으로 문하시중을 지낸 사람이 맡음)을 지낸 최응규(崔應奎)가 명성을 떨쳤다.예부상서(禮部尙書:정3품 장관)를 지낸 최상(崔尙) 중랑장(中郞將:정5품)을 지낸 최원길(崔原吉), 병부상서(兵部尙書:정3품 국방장관)를 지낸 최용승(崔龍陞)이 유명하였으며 참지정사(參知政事:종2품 재신)에 오른 최표(崔彪)등 여러 관직자들을 배출하면서 가문이 크게 번영하였다.최상(崔尙)은 감찰어사(監察御史:정치의 적절함을 논하고 풍속을 교정하고 백관에 대한 규찰 또한 전곡의 출납을 감찰하는 기능 담당함)가 되어 7도를 순시하였으며 1056년에는 예부낭중(禮部?中:정5품), 1057년에는 내사사인 지동관 시독사(內史舍人知東官 侍讀事:시독사는 세자궁의 벼슬)를 거쳐 1061년 좌유덕(左諭德:태자궁 시강원의 칙임벼슬)이 되었다.그는 예부상서(禮部尙書:정3품 장관)를 거쳐 1065년에는 병부상서(兵部尙書:정3품 국방장관)로서 사은사(謝恩使:나라에 호의를 베풀었을때 중국에 가는 사신)가 되어 거란에 다녀왔으며 1068년 동지중추원사(同知中樞院使:왕명을 출납하고 궁중의 숙위를 맡아하던 중추원의 종2품)로 지공거(知貢擧:과거 시험 감독관)를 겸하였다.최중일(崔中一)은 서기 1444년 진사(進士:소과와 진사과에 급제한 사람)를 지냈으며 1450년 문과(文科)에 급제한후 사헌부 감찰(監察:백관을 규찰하던 정6품)을 역임하고 1453년 지평(持平:사헌부의 정5품)을 거쳐 사간(司諫:사간원의 종3품)에 이르렀다. 최경은 <김진우(한국성씨연구소장)의 "한국인의 역사"에서 발췌>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부서 : 효문화마을관리원 > 뿌리공원과 > 뿌리공원담당 연락처 : 042-581-4445
위로